중소.중견기업과 더불어 성장하기 위한‘수출지원 서비스 혁신’
253801
기업지원단
2017.11.15
8
 http://www.motie.go.kr
중소.중견기업과 더불어 성장하기 위한‘수출지원 서비스 혁신’



- KOTRA, 민관합동 수출지원 서비스 혁신 보고회 개최



- ▲무료 수출상담 개편, ▲서비스리콜제 등 후속지원 강화, ▲상시점검 TF 설치, ▲해외 무역관 업무 효율화 등 수출지원 서비스 대대적 개편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는 11월 14일(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코트라)에서 코트라 관계자와 지역 대표기업들이 참석한 가운데 “민관합동 수출지원 서비스 혁신 보고회”를 개최했다.




< 행사 개요 >









◈ 일시/장소: ‘17.11.14(화) 11:00~13:00 / 코트라 본사 10층 대회의실



◈ 참석자: (산업부) 무역정책관, 무역진흥과장
(코트라) 고객서비스본부장, 지방지원단장, 노조위원장 등

(기업) 전국 지역별 비즈니스클럽 대표단 등 12개사



◈ 주요내용: 코트라 서비스 혁신계획 보고 및 결의문 선포, 혁신방안 토론






ㅇ 이번 행사는 중소?중견 기업의 코트라 수출지원 서비스 만족도를 획기적으로 제고하고 중소기업 수출지원 성과를 높이기 위해, “코트라 서비스에 대한 혁신계획”을 대내외적으로 알리기 위해 마련했다.



□ 산업부는 코트라와 함께 수출지원 서비스를 고객과 현장 중심으로 혁신하기 위해, 10개 지역 순회 간담회를 개최해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코트라 이용중단 기업 설문조사와 불만민원 분석을 함께해,* 3대 혁신방향, 21개 혁신과제를 도출했다.



* 10개 주요도시 순회 간담회를 통한(9.7~15) 中企(121개사) 현장 의견수렴, KOTRA 이용중단 기업 설문조사(1,016개사) 및 불만 민원(‘16년 107건) 분석



- ‘16년 불만 민원은 업무처리 지연(37%), 전산 불편(21%), 직원 불친절(15%) 순

ㅇ 3대 방향은 ▲ 누구나 서비스에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추고, ▲ 기업의 수출성과 제고를 위해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키며, ▲ 고객과의 소통에 힘쓰는 조직문화를 확산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서비스 공공성 확대) 먼저, 서비스 문턱을 낮추기 위해 그간 지원의 사각지대로 여겨졌던 무료 수출상담 서비스를 대폭 개선한다.



- 무료상담 고객에 대해서는 유료서비스 대비 간단한 답변만을 제공해왔으나, 앞으로는 신청만 하면 언제든지 양질의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무역관별 “상담예약제”를 도입하고, 빅데이터 활용 스마트 상담 서비스를 통해 기업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서비스 품질제고) 양질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바이어 발굴 확대와 서비스 사후관리도 강화된다.



- ▲ 사업별로 일정 비율의 신규 바이어 참가를 의무화하고, 바이어 정보를 최소 2주전까지 제공하며, 핀포인트 상담회를 확대하는 한편, ▲ ‘18년부터 “리콜 전담관”을 임명하여 불만고객을 전담지원하고, 수출 중단기업 지원강화를 위해 “수출복귀 지원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고객지향적 조직문화 확산) 고객의 소리 반영을 제도화하고, 이를 효율적으로 모니터링하기 위해 “상시점검 TF"를 설치?운영함으로써, 고객과의 쌍방향 소통도 강화할 방침이다.



□ 한편, 수출지원 서비스의 고객 접점인 해외무역관 운영을 효율화하기 위해, 무역관별 업무량?기업수요?수출실적?시장전망 등 분석을 통해 기업수요가 높은 무역관에 인력을 재배치하는 방안도 추진된다.



□ 박진규 무역정책관은 “수출지원 서비스혁신은 중소?중견기업이 수출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양적 성장에서 일자리?균형성장 중심의 수출지원제도로 전환하기 위한 첫걸음”이라고 강조하면서,



ㅇ “우리 중소?중견기업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171114 - 09.pdf
이전글 | 다음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