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유통산업 혁신에 5년간 170억 원 신규 투자
253953
기업지원단
2017.12.08
13
 http://www.motie.go.kr

산업부, 유통산업 혁신에 5년간 170억 원 신규 투자





- 4차 산업혁명 신기술 기반 유통산업 혁신 후보과제 10개 발굴 -

- 12.8(금), 유통산업 융합 얼라이언스 통합 포럼 개최 -




□ 산업통상자원부는 유통산업의 혁신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을 위해 ‘18년부터 5년간 약 170억 원(’18년 34억 원)의 연구개발(R&D) 예산을 신규 투자하기로 했다.

ㅇ 이번 예산은 상품·구매 정보에 대한 빅데이터 구축, 인공지능 기반 개인 맞춤형 상품 추천, 가상·증강 현실(VR/AR) 쇼핑 등 미래 유통산업의 핵심 경쟁력 확보를 위한 유망과제에 지원된다.



ㅇ 정부가 유통산업 분야에 별도의 연구개발(R&D) 예산 사업을 통해 집중 지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유통산업은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가상·증강현실(VR/AR) 등 4차 산업혁명 신기술의 발전에 따라 지식·정보에 기반하여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플랫폼 산업으로 발전하고 있다.



ㅇ 아마존·알리바바 등 국제 유통 기업은 대대적인 투자를 통해 신사업 모델을 개발*하고 수요 예측부터 주문·결제·배송 등에 이르는 전 과정에 걸쳐 혁신을 거듭하고 있다.



* (아마존) 인공지능 쇼핑비서 ‘알렉사(Alexa)', 디지털 매장 ’아마존고(Amazon Go)' 등

* (알리바바) 클라우드·인공지능 시스템, 물류·배송 혁신 등을 통해 광군제 성공(매출 약 28조원)



ㅇ 국내 기업들도 인공지능 시스템 도입, 오프라인 매장의 디지털화 등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으나, 보다 적극적인 투자가 필요한 상황이다.



* 특허출원(‘98~’15) : 아마존(4,891건), 알리바바(3,374건), 월마트(669건), 국내(117건)

□ 산업부는 국내 유통기업들의 신기술 도입 촉진 등을 위한 협업의 장(場)으로서, 유통-정보통신기술(ICT) 업계가 함께 참여하는 ‘유통산업 융합 얼라이언스’를 지난 3월부터 출범·운영해온 바 있다.



ㅇ 융합 얼라이언스는 유통기업 및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을 대상으로 50여 차례에 걸친 수요조사 및 기술 매칭 회의, 융합 신기술 설명회를 통해 업계의 수요도가 높고 유망한 10개의 후보과제를 발굴했다.

171207 - 7.pdf
이전글 | 다음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