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ㆍ재활 등 5대 유망 ‘서비스로봇’ 상용화 박차
254002
기업지원단
2018.02.09
32
 http://www.bizinfo.go.kr/see/seeb/selectSEEB111Detail.do?policyNewsId=NEWS_000000000005711
중소 제조업종에 협동로봇 보급 확대 우수한 기술력 중기에 금융혜택 지원



정부가 스마트홈 등 5대 유망 분야의 서비스로봇 상용화를 추진한다.



또 중소 제조업종을 대상으로 사람과 함께 일하는 협동로봇의 보급을 확대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7일 대구 로봇산업진흥원에서 ‘지능형 로봇산업 발전전략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산업부는 우선 중소 제조업종을 대상으로 협동로봇 보급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스마트공장 구축 기업, 뿌리 기업 등에 이 같은 로봇을 보급해 업계의 최저임금 부담과 인력난을 덜어준다는 복안이다.



산업부는 올해 일부 공정을 대상으로 50대 가량 시범 적용한 뒤 효과가 검증된 업종을 중심으로 보급을 늘려나가기로 했다.



성장 잠재력이 큰 스마트홈, 의료ㆍ재활, 재난ㆍ안전, 무인 이송, 농업용 등 5대 유망 분야에서는 서비스로봇 상용화를 추진한다.



5대 분야별로 개발 수요 및 성장성이 높은 서비스로봇을 선정해 주요 수요처의 공동 개발도 진행한다.



로봇 선도 프로젝트의 체계적인 실행을 위해 로봇 공동 협의체를 구성ㆍ운영한다. 산ㆍ학ㆍ연 전문가와 수요기관 등이 폭넓게 참여할 예정이다.



feffef.jpg

로봇산업 기대효과(이미지=산업통상자원부)



이와 함께 구동ㆍ센싱ㆍ제어 등 3대 로봇부품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중장기 부품 개발전략을 수립하고 우선순위에 따라 연구ㆍ개발(R&D)을 집중 지원한다.



신시장 창출을 위해 로봇의 확산을 저해하는 규제를 적극 발굴해서 개선한다.



협동로봇 안전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의료ㆍ소방 등 다양한 분야에서 로봇의 기술개발과 확산을 저해하는 규제를 발굴해 개선할 계획이다.



로봇 체험기회도 확대한다.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중소 로봇기업에는 대출금리 차감 등 금융혜택도 지원된다.



평창동계올림픽과 연계된 로봇 체험기회도 제공된다.



강원도 횡성에서 스키로봇 대회가 개최되고 성화봉송 로봇, 안내 로봇 등도 선보인다.



이밖에도 오는 8월 대전에서 로봇 융합 페스티벌, 10월 일산에서 국제로봇 콘테스트 등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한편, 산업부는 우수 기술력을 보유하고 향후 성장가능성이 높은 중소 로봇기업을 선정해 금융지원을 확정하는 확약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우수 로봇기업은 보증료율 및 보증비율 우대, 대출금리 차감 등의 금융혜택을 받게 되며, 향후 로봇산업진흥원에서 매분기별 우수 로봇기업을 추천해 금융 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산업부는 이날 발표한 협동로봇ㆍ서비스로봇 선도 프로젝트 추진, 혁신역량 강화, 신시장 창출 등 ‘지능형 로봇산업 발전전략’의 속도감 있는 추진을 통해 가시적 성과 창출에 노력할 계획이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기계로봇과 044-203-4316



※ 출처 : 정책브리핑(☞바로가기)
이전글 | 다음글


>>>>>>